1. Top
  2. 관광지
  3. 【오사카 최초의 세계유산?】지금이라면 아직 틈새! 모즈·후루이치 고분군을 보러 가자!

【오사카 최초의 세계유산?】지금이라면 아직 틈새! 모즈·후루이치 고분군을 보러 가자!

Mizu Furuichi Kofungun1

의외일지도 모릅니다만, 실은, 오사카에는 세계 유산이 하나도 없습니다.그래서 10년 정도 전부터, 사카이시, 하비키노시, 후지이데라시가 중심이 되어 “모즈·후루이치 고분군”을 세계 유산으로 등록시키는 것을 목표로 하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2017년 7월 31일. 지금까지의 뜨거운 마음과 노력이 결실을 맺어, 2019년의 세계 문화유산 등록을 목표로 하는 일본의 후보로 추천 하기로 결정되었습니다.실제로 세계유산으로 등재되기까지는 아직 갈 길이 멉니다. 하지만, 2014년에 세계 유산에 등록된 토미오카 제사장(미라카죠)과 같이, 결정 후는 몹시 붐비겠지요. 게다가, 2019년에는, 럭비 월드컵이 일본에서 개최되기 때문에, 많은 외국인 관광객도 보러 갈 것으로 예상됩니다.그러니 미래의 세계유산을 보러 가려면 지금이 딱 좋습니다! 왜 이 지역에 고분이 모여 있을까? 「적어도 여기는 꼭 가봐야만 해! 」라고 하는 추천 장소 등을 현지민의 시점으로부터 소개합니다.

1.모즈·후루이치 코훈군(모즈·후루이치 고분군)에 큰 고분이 많은 이유.

「모즈·후루이치 고분군」은 2019년에 세계 문화유산 으로 등록시킬 것을 목표로 결정된 후보입니다. 오사카부 사카이시의 「모즈 고분군」과 하비키노시, 후지이데라시에 있는 「고이치 고분군」의 2개의 고분군이 합쳐진 후보지 입니다.

이 고분들은 지금으로부터 1600여년 전인, 4세기 후반부터 6세기경까지 만들어졌음을 알 수 있습니다.

이 시대, 오사카에서 나라(奈良)에 걸친 지역에 큰 정치 체제가 있었습니다. 후에 천황이 되는 다이오(大王)(오오키미)를 중심으로, 각지의 리더가 모여 만든 「야마토 정권」이 바로 그것입니다. 그리고 천황이나 신분이 높은 사람이 죽으면 흙을 높이 쌓아 올린 「분구」를 가진 무덤이 만들어졌습니다. 이것이 「고분」입니다.

모양은 다양하고 돔형의 원분, 사각형의 방분, 위에서 보면 열쇠 구멍과 같은 모양을 한 전방후원분, 이름 그대로 가리비 모양의 가리비식 고분 등 여러 형태가 있습니다.크기도 10m정도에서 길이 400m가 넘는 거대한 것까지.

특히 모즈, 후루이치에 거대한 고분이 많은 것은 입지의 특징이 있습니다. 천황의 무덤을 만들면서 오사카만(大阪湾)을 바라보는 모즈 에리어의 대지나, 구릉이나 대지가 있는 후루이치 에리어는, 당시의 지형으로 보아 고분의 거대함을 돋보일 수 있기 때문이라고 생각됩니다. 그 당시에는 이미 중국대륙이나 한반도와의 교류가 활발해지고 있어 오사카만(大阪湾)에 도착한 그들의 눈앞에는 거대한 고분이 들어왔을 것입니다. 이것들을 백성들로 하여금 만든 일왕의 통치력, 나라로서의 위엄을 나타내고 싶었던 건지도 모르겠네요.

百舌鳥古市古墳群모즈 후루이치고분군 복원 조감도(사카이시 박물관)

이 고분군 중에서도 유명한 것은, 세계최대급의 분묘·인덕천황릉고분 입니다. 역사 교과서에도 실려있기 때문에, 한 번은 들어보셨을 것입니다. 수로에 둘러싸여 마치 물에 떠있는 듯이 만들어진 분구…
단지 크다는 이유 뿐만 아니라 당시 사람들의 조경연출도 보고 즐길 수 있는 이 인덕천황릉고분을 중심으로 「모즈 삼릉(모즈산류)」이라 불리며 익숙해진 이중(리츄)천황릉고분, 반정(한제이)천황릉고분과 주변 볼거리 등을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2.피라미드와 함께 세계 최대의 묘인 인덕천황릉(닌토쿠텐노료)고분

이집트에 있는 쿠흐왕의 피라미드, 중국의 진시황제릉과 함께 세계 3대 능묘로 불리는 인덕천황릉 고분.신오사카역에서 약 60분, JR한화선 모즈역에서 도보 7, 8분만 가면 인덕천황릉고분 배소가 있습니다.

仁徳天皇陵古墳の拝所천황릉에 있는 토리이는 시라마루타도리이(신명계)

2-1.인덕천황릉 고분이 어떤거야?

모즈·후루이치 고분군 에서뿐만 아니라일본에서 가장 큰 고분이 인덕천황릉고분(일명 대선(다이센)고분)입니다. 그 크기는 고시엔 구장(야구장) 12개 분.
전방후원분 이라는 열쇠 구멍처럼 생긴 모양입니다. 이 고분을 만드는 데는, 현재의 도구나 기술을 사용해도, 하루 60명, 2년 반에 걸쳐서 일하는 계산이 됩니다. 당시로 생각하면, 하루 최대 2,000명이 일해도 15년 8개월이 걸릴 정도로 큰 프로젝트였습니다.

현재는 궁내청이 관리하고 있기 때문에 안으로 들어갈 수 없지만 주변에는 전체둘레 2.8km의 주유로가 있습니다. 산책길이나 벚꽃 가로수도 있어, 해자(수로) 바깥에서 그 크기를 체감할 수 있습니다.
참고로 쿠프왕의 피라미드는 멤피스와 그 묘지 유적의 하나로서 1979년에, 진시황제릉은 병마용광과 함께 1987년에 각각 세계유산에 등록되어 있습니다.

2-2.인덕천황은 어떤 사람이야?

인덕천황은 5세기 전반에 즉위한 제16대 천황입니다. 지금의 오사카시에 도를 만들어, 나라로서 첫 대규모 사업인, 요도가와의 하천 공사를 실시했습니다. 현재의 네야가와시에 「만다노 츠츠미」라는 기념비가 세워져 있습니다.
즉위 당시 저녁 준비를 할 시간이 되었는데, 어느 민가에서도 부뚜막 아궁이 연기가 오르지 않은 것을 보고, 세금 징수와 노역을 3년간 취소했다는 이야기는 유명합니다. 그동안 스스로도 검소한 생활을 하다보니 백성들에게서 「성제(성왕)」라 불리게 됐습니다. 그래서인지 닌토쿠 천황릉은 일왕이 왕으로 재임 하고 있을 때부터(御在世) 건설되기 시작했다고 합니다.

사적으로는, 큰 여성을 좋아했던 것을 엿보게 하는 이야기도 많이 있습니다. 당시는 일부다처제였기 때문에 「바람을 피우거나 불륜은 나쁘다! 」는 말은 듣지 않았지만, 황후의 질투에 손을 태웠다고 하는 이야기도 있으므로, 흥미가 있으면 고사기를 읽어 보는 것도 재미있을 것 같습니다.

 

3.장대한 경치를 볼 수 있는 이중천황릉(리츄텐노료) 고분

仁德천황의 첫 황자로 태어난 17대 천황인 이중천황의 묘입니다. JR 한와선 모즈역에서 와카야마 방면으로 첫번째역인 우에노시바역에서 5분 정도 걸으면 이중천황릉고분이 있습니다. 인덕천황릉 고분으로 보면 옆에 있는 다이센공원 맞은편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履中天皇陵古墳인덕천황릉과 달리 해자(수로)는 한 겹

3-1.리추우천황릉은 어떤 거야?

일본에서 세 번째로 큰 전방후원분입니다. 봉구의 길이는 365m. (두 번째는 고시 고분군에 있는 응신천황릉 고분). 미산자이 고분, 이시즈가오카 고분이라고도 불리며, 서쪽에 훌륭한 벚꽃 가로수가 있기로 유명합니다. 2017년에는 북쪽의 신선공원에 새롭게 조명이 설치되어 고분의 둥근 모습을 바라볼 수 있습니다.
5세기 전반에 만들어졌다고 생각되고 있습니다만, 그렇게 되면 5세기 중반에 생긴 닌토쿠 천황릉보다 빨리 만들어지게 되어, 천황의 즉위순서로 보면 수수께끼가 많은 고분이기도 합니다.

3-2.리츄우텐노는 어떤 사람?

고사기나 일본서기에는 닌토쿠 천황이 죽은 다음 해, 아직 다음 천황으로 즉위하지 않았을 무렵, 닌토쿠 천황의 제2황태자(이중천황의 남동생)인 (스미노에노 나카츠미코)(일본서기에서는 스미요시 나카츠미토코라고 쓴다)에게 목숨을 빼앗긴다는 사건이 있었다고 기록되어 있습니다. 천황 즉위 후에는 여러 부하를 지휘하고 정치를 운영하면서 점차 중앙으로 권력이 집중되기 시작했습니다.

 

4.키 3m의 꽃미남? 반정천황릉(한제이텐노료) 고분

난카이 코야센 난바역에서 출발하면 전철로 약 13 분 거리의 사카이히가시역에서 도보 10분, JR한와선 사카이시역에서는 도보 15분 정도 가면 배소에 도착합니다. 옆에는, 집의 신축이나 이사, 여행 등의 방면에 관련되는 액막이로 유명한 방위신사(호가이진자)가 있습니다.

反正天皇陵세 고분 중에서 가장 가까이 있습니다

4-1.반정천황릉은 어떤 거야?

길이 148m의 전방후원분으로 일본에서는 크기가 7번째로 큰 고분 입니다. 모즈삼릉의 북단에 위치하고 있으며 고고학적으로는 「전출이산(타데이야마)고분」이라 불리고 있습니다. 인덕천황릉고분 크기의 1/3 정도밖에 되지 않아, 천황의 무덤으로서는 작은 편이지만, 그 이유를 잘 모르겠습니다. 일설에서는 사실은 모즈 고분군 중 하나인 니산자이 고분이 반정천황의 무덤이 아닐까라고도 합니다”

4-2.반정천황은 어떤 사람?

반정천황은 인덕(닌토쿠) 천황의 세번째 황태자로 제18대 천황입니다. 이나카천황, 스미에 중왕, 반정천황, 윤공(인교)천황(19대)의 4형제 중 삼남인거죠.
스미에 중왕(스미요시 나카츠미코)에게 목숨의 위협을 느낀 이중천황은 잠시 몸을 숨기는데, 반정천황은 이때 이중천황을 찾아가 협력하게 됩니다. 스미에 중왕(스미요시 나카츠미코)의 측근에게 이야기를 꺼내 스미에중왕 (스미요시 나카노미코)을 살해시켰습니다. 그리고 이중천황이 죽은 후, 천황으로 즉위. 특히 다툼이 없이 평안한 치세를 보냈다고 합니다.

토종신화로 알려진 아와지섬 에서 태어난 반정천황은 수려한 용모의 꽃미남으로 치열이 매우 아름다웠다고 합니다. 거기에서 별명이 서치별천황(미즈하와케노 스메라미코토)이라고 합니다. 고사기에는 키가 3m가 넘었다고 나와있지만, 그 정도로 키가 컸다는 말이겠죠.

 

5.모즈 고분군을 한눈에 내려다 볼 수 있는 곳 사카이시청 전망로비

「열쇠 구멍 모양인 전방후원분을 보고 싶다」고 하는 분은 많지 않을거라 생각하지만, 안타깝게도 근처에 전경을 볼 수 있는 시설은 없습니다. 배소에서는 울창한 야산에 밖에 안보이고요. 예산에 여유가 있으면, 비행기를 이용해서 위에서 열쇠 구멍모양을 볼 수는 있습니다만…。
다만, 얼마나 큰지 확인해 보고 싶은 분은, 사카이 시청의 21층에 있는 전망 로비로 가 보세요.

동쪽으로 반정천황릉 고분이 보이고 남쪽으로 인덕천황릉을 비롯한 모즈 고분군을 한눈에 바라볼 수 있습니다. 이곳은 무료로 들어갈 수 있어서 부담없이 둘러볼 수 있고 날씨가 좋으면 롯코산이나 아베노 하루카스도 보입니다.

사카이시청 21층 전망 로비
소재지:사카이시 사카이구 미나미카와라쵸 3-1
오시는 길:난카이 코야센 사카이히가시역 하차 도보 5분
요금:무료
영업시간:9:00~21:00연중무휴
주차장:지하주차장(본관 지하 2층: 45대, 고층관 지하 1층: 22대)이 있다. 개장시간은 8:30〜21:00. (토, 일, 공휴일, 연말연시는 휴일)  요금체계:30분마다 200엔. ※휴일은 개장시간 내, 최대요금 500엔.

 

6.근처에서 인덕천황릉을 전망할 수 있는「미쿠닌 광장」

인덕천황릉에서 1km 떨어진 사카이시청 에서보다 더 가까이 에서 보고 싶은 분은 「미쿠닌 광장」도 추천합니다.
2014년 인덕천황릉의 가장 가까운 역인 미쿠니가오카 역의 옥상에 조성된 광장으로, 이곳에서는 위에서는 볼 수 없지만, 인덕천황릉의 측면을 가까이서 볼 수 있습니다. 막히는 건물도 없고 천천히 둘러보며 볼 수 있습니다.
또한 미쿠니가오카역은 JR선과 난카이 코야센도 있고, 양쪽 전차의 왕래를 위에서 바라볼 수 있어 아이들을 데리고 산책하며 즐길 수도 있습니다.

미쿠닌 광장
소재지:사카이시 사카이구 무카이료나카마치 2쵸메7-1
오시는 길:난카이 고야선 미쿠니가오카 역
요금:무료
개방시간:9:00~18:00년 연말연시는 휴일

 

7.고분이나 역사를 배울려면 사카이시 박물관

인덕천황릉 고분과 이중천황릉 고분 사이에「대선(다이센)공원」이라고 하는 사카이 시민에게 쉼터가 되고 있는 큰 공원이 있습니다. 이 공원 안에 있는 「사카이시 박물관」에서는, 고분에 관한 자료나, 당시의 자료 등을 볼 수 있습니다.

인덕천황릉의 시대란 철이나 말 등이 대륙에서 옮겨온 고대 문명 개화의시기. 모형이나 부장품 등을 중심으로 여러 관점에서 고분을 배울 수 있습니다. 약 200 인치의 대형 스크린으로 VR작품을 볼 수 있는 영상 자료관도 있어, 박진감 있는 영상을 즐길 수 있습니다.

사카이시 박물관
소재지:사카이시 사카이구 모즈도리 유우웅쵸2쵸메 다이센코엔나이
오시는 길:JR한와선 모즈도리역 하차
요금: 일반200엔, 고교·대학생 100엔, 초중학생 50엔.
영업시간: 9:30~17:15(입장은 16:30까지)
休館日:월요일(축일휴일 경우 개관), 공휴일 다음 날(다음날이 토, 일요일의 경우 개관), 연말연시
주차장:다이센공원 주차장/2시간 200엔, 이후 1시간마다 100엔 추가, 5시간 이상 600엔)

 

8.모즈 삼릉을 도는 추천 코스

8-1.고분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인덕천황릉, 이중천황릉, 반정천황릉 등 세 가지 코스는 추천입니다. 크기와 애자(수로)의 차이 등을 즐길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JR한와선 모즈역을 시작으로 눈앞에 있는 능통이라는 거리를 곧장 걸으면 왼편에 닌토쿠 천황릉, 오른쪽에 다이센 공원이 나타납니다. 인덕천황릉의 배소로 가는 도중에 관광안내소가 있어서 거기서 안내지도를 받을 수 있습니다.

埴輪관광안내소 근처에는 초등학생들이 만든 귀여운 도자기 인형들이

인덕천황릉을 둘러본 후, 다이센공원을 빠져 나와 이중천황릉으로 갑니다. 다이센공원 내에도 작은 고분이 점재해 있고, 여러 종류의 나무들과 화초가 심어져 있어 산책하는 것도 기분이 좋습니다. 이중천황릉의 뷰스폿에서 한바퀴 돌아 고분가로 걸어가면 민가에 숨어있는 배소가 있습니다.

履中天皇陵 拝所큰 길가에 배소 입구가 있습니다

배소에서 300m정도의 곳에 있는 JR한와선 우에노시바역에서 텐노지 방면의 각 역 정차 전철을 타고 사카이시 역으로. 서쪽으로 15분 정도 걸으면 방위신사와 반정천황릉이 보입니다. 반정천황릉의 배소도 주택가 안에 있습니다만, 세 고분 중에서는 가장 고분을 가까이서 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8-2.고분에는 그다지 흥미가 없지만, 세계유산이 될 정도니 일단 보러 갈까 하는 분은

인덕천황릉만 보러 가는 것도 괜찮을 것 같아요. 역시 세계최대급이라고 불릴 정도니 그 크기는 꼭 체감해보세요. 너무 커서, 단지 숲으로만 보일지도 모릅니다만, 지금과 같은 기계가 없는 시대에 많은 사람의 손으로 만들어진 것이라고 생각하면, 약간의 흥분을 느낄지도 모르겠네요

JR한화선 모즈역에서 가서 배소만 보는 것도 괜찮고, 한바퀴 2,850m의 산책로를 걸어봐도 됩니다. JR한와선 혹은 난카이 코야센 미쿠니가오카역에서 걸으면 반바퀴 정도 볼 수 있으므로, 한바퀴는 피곤하지만 옆에서도 좀 보고 싶다고 하는 분에게는 추천입니다. 주택가처럼 되어 있기는 하지만, 방향 안내 간판이 있어 헤매는 일은 없습니다.

道案内の看板이런 안내표지가 간간이 나타납니다

도중에 차를 마시거나 한가로이 관광하면서 고분도 살펴보시려는 분에게는 이 정도의 코스가 피곤하지도 않게 즐길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여유가 있으면, 다이센 공원내에 있는 사카이시 박물관에 들러 보거나 사카이시청을 출발 해 반대로 돌아 보거나 하는 등, 상황이나 목적에 따라서 잘 조정 해 보세요.

公式サイト에는, 모즈 고분군, 후루이치 고분군 각각에 3개의 코스가 소개되고 있으므로, 그 쪽도 참고로 해 주세요.

9.지도

10.주변의 맛집 포인트

고분을 보면서 걷기와 산책을 즐기고 돌아가는 것도 괜찮은데, 모처럼 갔으니 휴식을 취하면서 맛있는 것도, 재밌는 음식도 즐겨 볼까요?

고분 주변에 위치한 카페와 찻집, 식당에는 고분에 연관되는 메뉴가 있는데 그 중 몇 가지를 소개해 둡니다。「#고분여자」라고 해서 인스타로 올리는 것도 좋습니다. 사소한 이야기의 소재가 될 게 틀림없답니다.

10-1. Cafe IROHA(카페 이로하)

Cafe IROHA
JR한화선 모즈역으로부터 도보 5분. 다이센공원 입구 근처에 위치한 카페로 앞쪽 후원분 마크가 구워진 「고료(어릉)산도셋토」을 즐기실 수 있습니다. 현지의 사람들이 인덕천황릉을 친숙하게 대해 「고료상」이라고 부르는 것에서 붙여진 이름의 햄버거입니다. 종류는 두종류중, 어느 하나를 선택할 수 있고, 샐러드, 요구르트, 과일, 드링크가 세트로 나옵니다(1000엔:세금 제외).

그 외에도, 일식 중심으로 계절마다의 반찬을 즐길 수 있는「IROHA 카고 도시락」(1,500엔:세금 제외)이나 에그 베네틱스(850엔:세금 제외)가 인기.점내에는 고분 피어스, 고분쿠션, 토용 등 재미있고 귀여운 고분굿즈를 판매하고 있어, 고분 둘러보기에 딱 맞는 가게입니다. 다만 평일에도 점심은 예약이 꽉 찰때가 많습니다. 모즈역으로 돌아오지 않는 한, 인덕천황릉 주변에는 이 가게 외에 식사할 곳이 없습니다. 만일 가실 때에는 인원수에 관계없이 사전에 전화로 예약해 두는 것을 추천합니다.

Cafe IROHA(카페 이로하)
소재지:사카이시 사카이구 모즈도리 유쿠모쵸 2쵸메160
영업시간:8:00~18:00
예약번호:072-245-0168
정기 휴일:월요일
주차장:있음
카페 사이트:Cafe IROHA(카페 이로하)

 

10-2.사카이시 다실「신암(신안)」

다이센 공원내에 있는 사카이시 박물관 옆에, 「신암」이라고 하는 국가 등록 유형 문화재인 사카이시의 다실이 있습니다. 이 다실은, 쇼와 4년, 도쿄의 시바공원에 지어진 것을, 쇼와 55년, 후쿠스케 주식회사로부터 기증되어 옮겨 만든 것입니다.

堺市茶室 伸庵
여기에서는, 말차가 한 잔 300엔(세금 포함)으로 마실 수 있습니다. 운치있는 구조이지만, 개방감이 있는, 근대다운 공간에서 말차(막차)를 받을 수 있는 다실은, 고분을 둘러보며 잠깐 쉬어가기에 딱 좋은 장소입니다.

사카이시 다실「신암」
소재지:사카이구 모즈토리유우웅쵸2쵸(다이센공원내)
영업시간: 9:30~16:30(단 기립석/의자석 이용은 10:00~16:00)
정기휴일:월요일(축일의 경우는 개관), 연말·연시,사카이시 박물관의 휴관일
주차장:대선공원 주차장/승합차 108대(두시간까지200엔, 이후 한시간당 100엔추가, 5시간 이상 600엔),버스 18대(1대 1회 1,000엔)
사카이시 관광사이트:堺市茶室「伸庵」

 

10-3.카페 「미에루」

Goryoカレー

사카이시청 21층 전망 로비에 있는 커피숍. 경치가 잘 미에루(보인다는 뜻), 고분도 잘 미에루(보인다) …이런 의미. 고분엔 연관하여 만든 런치 메뉴가「고료카레」(630엔:세금 포함). 전방후원분 모양의 라이스가 가운데에 있는 카레라이스. 맵지 않아 누구나 다 먹을 수 있습니다.
식후에는, 코코아 파우더로 고분의 형태를 그린「고료라떼」(440엔:세금 포함)에서 라테아트를 즐기면서, 밖에 보이는 반정천황릉 고분을 봐 주세요.

카페「미에루」
소재지:사카이시 사카이구 미나미카와라쵸 3-1 사카이시청 21층 로비내
영업시간:9:00~18:00
정기 휴일:연말연시
사카이시 관광 사이트:喫茶「ミエール」

 

10-4.오차방 리큐

난카이 코야선 사카이히가시역에서 도보 6분. 카타가미 신사 옆에 있는 일본식 과자점「에쿠앙(고급팥앙금)」。토요토미 히데요시의 황금의 다실을 떠올리게 하는, 고급스러움이 넘쳐나는 가게안으로 들어가면, 개방형 천정으로 되어있는 티살롱「오차방 리큐」가 있습니다. 에쿠앙에서 판매하는 카스텔라와 단팥죽 이외에 솥밥, 뉴면 등의 식사도 가능합니다.

그 중에서도 유명한 것이, 에쿠앙의 명물「황금의 철학」이라고 이름이 붙은 갖구운 카스텔라를 먹을 수 있는「되에담긴 카스텔라」(850엔:세금 드링크 세트 1,250엔:세금 포함). 센리큐가 다과자로 낸 환상의 카스텔라를 재현한 것입니다. 무첨가무착색, 달걀만으로 구워낸 깨끗한 황금색의 카스텔라를, 천연염·버터·휘핑크림의 3 종류로 먹어 비교할 수 있습니다.부드럽고, 촉촉한 카스텔라에는 금박 가루를 뿌려, 사치스러운 휴식 타임을 만끽할 수 있을 것입니다.

든든하게 먹고 싶어요! 라고 하는 분에게는, 솥밥을 추천합니다. 평범한 오목솥밥(1,300엔), 화려한 해물솥밥(1,500엔), 계절한정 솥밥, 이렇게 3종의 솥밥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밥공기에 가볍게 담으면 3그릇 정도 되는 양. 마지막 한그릇은 국물을 부어 오차즈케(밥에 오차국물을 부어 말아마시는 음식)처럼 먹을 수도 있습니다.

鮭といくらの釜飯이쪽은 연어와 연어알 솥밥.

안뜰의 훌륭한 일본 정원 안에는 다실이 있는 것도 볼거리입니다. 이 다실은 센리큐가 가장 사랑했다는 오사카야시키의 다실을 4세기만에 복원한 것으로, 예약을 하면 견학도 할 수 있습니다. 「대접」의 진수가 표현되고 있는 비움의 공간. 귀중한 체험과 함께, 대접이란 어떤 것을 가리키는 것인지, 꼭 알아주셨으면 합니다.

利休안쪽으로 숲처럼 보이는 것은 반정천황릉 고분

옥상의 테라스에 가면, 눈앞에 반정천황릉고분을 볼 수 있습니다. 아마 이 고분을 가장 가까이 볼 수 있지 않을까? … 라고 생각하는곳이라 사실은 누구에게도 알려주고 싶지 않은 추천하는 스팟이 바로 이 에쿠앙입니다.

오차방 리휴
소재지:사카이시 사카이구 키타미쿠니가오카쵸 1쵸메2- 36호
영업시간:9:00~18:30 (라스트오더18:00・경식17:30)
예약전화번호::072-222-2411
정기 휴일:목요일(축일 제외)
주차장:있음
‘에쿠안 공식 사이트’:お茶処 利休

 

11.정리

인덕천황릉을 비롯한 고분은 너무 커서 전체모양을 지상에서 볼 수 없습니다. 그러나, 배소 앞에 한 번 서면, 아득한 옛날, 끝이 언제될 지 모르는 거국적인 빅 프로젝트에 참여하는 많은 사람들의 자랑이나, 1600년이나 전부터 쭉 그 곳에 있는 고대 낭만을 느낄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세계유산에 등록되기 전에 꼭 한번 보러 가시는건 어떨까요? 스케일의 크기를 체감하면서 맑은 기분을 느끼며 일본이라는 나라가 형성한 역사의 시작을 알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Related article

Introduction of writer

오쯔르코
오쯔르코
오사카에서 태어나 사카이에서 자람. 사카이의 역사에 관계있는 곳이나 숨은 관광 장소를 중심으로 전해드리겠습니다.

Instagram
Instagram

#weloveOsaka
Please introduce your “we love Osaka“ (Only gourmet of Osaka and spot of Osaka)
Loading...
pageTop